홈 김영희 "에로 영화 너무 사랑한다...성인 배우 민도윤과 절친"
김영희 "에로 영화 너무 사랑한다...성인 배우 민도윤과 절친"

인사이트 KBS2 '스탠드 업'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개그맨 김영희가 에로 영화를 향한 애정과 성인 배우 민도윤과의 친분을 밝혔다.


지난 12일 방송한 KBS2 '스탠드 업'에서는 김영희가 등장해 깜짝 놀랄 소식을 전했다.


이날 무대에 오른 김영희는 "4년 동안 짝사랑했던 개그맨 후배 오빠가 있다"며 말문을 열었다.


무심한 듯 챙겨주는 그에게 여러 차례 종소리를 들었다는 김영희는 그 남성에 관해 "나에게 부성애를 주는 남자"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KBS2 '스탠드 업'


그러더니 "4년 뒤 사랑이 아니란 걸 알았다"라면서 "그날 이후 사랑을 배우기 위해 성인 케이블 채널에 가입하게 됐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한국 에로 영화를 자주 시청한다고 밝힌 김영희는 "에로 무비는 장르일 뿐이다. 핑크 무비다"라며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제목만 보면 내용이 연상되는 영화가 많았다는 김영희는 "요즘 좀 바뀌어서 제목이 좀 더 다르게 나온다"며 에로 영화에 대한 빠삭한 지식을 자랑했다.


그러면서 김영희는 "팬이 많아지고 이런 장르가 사랑을 받으면 음지의 동영상도 사라질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며 에로 영화를 향한 소신을 밝혔다.


이어 김영희는 "최애 배우가 생겼다"면서 "배우 민도윤이다. 틀면 그 사람이 나온다. 의상비도 없이 출연한다"고 전해 웃음보를 터트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KBS2 '스탠드 업'


최애 배우 민도윤에게 먼저 SNS 메시지를 보냈다는 김영희는 "지금 소울메이트가 됐다"며 친분을 드러냈다.


민윤기와 절친이 된 김영희는 함께 작품 작업 중이라는 소식도 전해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는 "내가 시나리오를 쓰고 감독을 하게 됐다. 민도윤이 출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영희가 출연한 KBS2 '스탠드 업'은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방송한다.


인사이트영화 '사슬-두여자의유혹'


인사이트Instagram 'kim_younghee'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pillip0314'


Naver TV '스탠드 업!'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