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중학교 졸업사진 한 장으로 '모태 자연미인' 입증한 여신 임보라
중학교 졸업사진 한 장으로 '모태 자연미인' 입증한 여신 임보라

인사이트Instagram '3.48kg'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래퍼 스윙스의 연인이자 방송인 임보라가 졸업사진에서도 빛나는 미모를 과시했다.


지난 11일 임보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중딩보라"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단정한 교복 차림으로 중학교 졸업사진 촬영에 한창인 임보라의 모습이 담겼다.


대게 졸업사진의 경우 '흑역사 제조기'라고 불릴 정도로 굴욕적인 결과물이 나오기 십상이지만, 임보라는 달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3.48kg'


임보라는 16살이라는 어린 나이였음에도 완성형 이목구비로 '넘사벽' 비주얼을 과시했다.


보자마자 "예쁘다"라는 소리가 절로 튀어나올 정도니 학창시절 남학생들의 수많은 구애를 받았을 것도 분명해 보인다.


연인 스윙스도 해당 게시글에 '하트'를 누르며 남다른 애정을 과시해 시선을 모았다.


임보라의 과거 사진을 접한 누리꾼은 "진심 모태미녀다", "지금이랑 똑같다" 등 열렬한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임보라는 최근 유튜브 채널 '임보라STUDIO PURPLE'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3.48kg'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