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오늘(12일) 영장심사 받으려 법원 들어가는 n번방 운영자 '갓갓'의 모습
오늘(12일) 영장심사 받으려 법원 들어가는 n번방 운영자 '갓갓'의 모습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텔레그램 'n번방'의 운영자 A(24)씨가 드디어 모습을 드러냈다.


12일 오전 A씨는 대구지법 안동지원에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출석했다.


이날 A씨는 마스크, 모자, 안경으로 최대한 얼굴을 가린 채 법원 앞에 등장했다.


그는 혐의를 인정하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는 대답하지 않고 법원으로 들어갔다.


인사이트뉴스1


앞서 A씨는 '갓갓'이라는 닉네임으로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의 성착취물을 제작,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 9일 A씨를 갓갓으로 특정해 소환 조사했고, 본인이 갓갓이라는 자백을 받자마자 긴급체포했다.


그는 조주빈이 운영하던 '박사방'의 시초격인 'n번방'을 처음 개설한 인물이다.


경찰은 구속영장이 발부되면 신상공개위원회를 열어 A씨의 신상 공개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한편 갓갓은 과거 조주빈에게 자신이 경찰에 잡힐 경우 모든 성착취물이 자동으로 유포되게 설정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인사이트뉴스1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