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잼미 유튜브 영상 편집했던 직원이 말하는 '화면 밖' 잼미의 진짜 모습
잼미 유튜브 영상 편집했던 직원이 말하는 '화면 밖' 잼미의 진짜 모습

인사이트Twitch '잼미님'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항상 친절하고 배려 넘치는 사람이었다"


트위치 스트리머 잼미와 가까이 지내던 유튜브 채널 편집자가 입을 열었다.


카메라가 꺼진 뒤의 모습을 보지 못하는 사람과 달리 평상시 모습을 봤던 이 사람은 잼미를 '배려' 넘치는 사람으로 기억하고 있었다.


인사이트Twitch '잼미님'


최근 잼미는 악플 때문에 어머니가 돌아가신 뒤 자신도 같은 길을 걷게 될까 봐 방송을 중단하겠다고 밝혔다.


몇 가지 오해가 커지면서 비롯된 악플 세례가 더 이상 감당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고 호소했다.


하지만 그런 상황에서도 잼미에게는 악플이 쏟아졌다. 그러자 그를 가까이서 지켜봤던 편집자가 잼미 보호에 나섰다.


인사이트트게더


인사이트TwitchTV '잼미님'


지난 10일 편집자는 트위치 커뮤니티 채널 '트게더'에 "잼미는 따뜻한 마음을 가진 사람이었다"라는 내용이 담긴 글을 올렸다.


그는 잼미의 유튜브 채널을 관리하다 최근 그만뒀다고 입을 열었다. 우울증 재발 때문이었다. 과거 우울증을 겪고 회복했는데 잼미에 대한 악플을 보고 재발했다고 한다.


인사이트잼미를 응원하는 팬들 / 트게더


인사이트TwitchTV '잼미님'


편집자는 "유튜브 댓글을 관리하면서 악플을 많이 보게 됐는데, 나에 대한 비난이 아닌데도 정신적으로 무너졌다"라면서 "내가 이 정도였는데 잼미가 얼마나 힘들었을지 가늠조차 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이어 "잼미는 방송에서 보이는 모습보다 훨씬 더 따듯한 마음을 가진 사람이었다"라며 "항상 친절하고 배려 넘쳤고 나를 믿어줬다. 늘 자신감을 북돋아줬다"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잼미를 응원하는 팬들 / 트게더


한편 잼미는 어제(11일) 불안해하는 팬들을 위해 짧게 근황을 전했다.


잼미는 "제가 너무 불안정해 보여 혹시라도 안 좋은 행동을 할까 걱정하시는 분들이 계셔 짧게 글을 남긴다"라며 "걱정, 응원, 사과 너무 감사하다. 제 행복만 바라려고 노력하고, 건강해지겠다"고 말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인사이트YouTube '예스잼미'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