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치명적인 엉덩이+앙증맞은 다리로 랜선 집사들 광대 폭발시키는 세젤귀 '웰시코기'
치명적인 엉덩이+앙증맞은 다리로 랜선 집사들 광대 폭발시키는 세젤귀 '웰시코기'

인사이트Instagram 'nizacorgi'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길을 걷다 보면 산책을 나온 다양한 강아지들을 만나게 된다.


눈처럼 새하얀 털을 자랑하는 '사모예드'부터 인형 같은 미모를 뽐내는 '포메라니안', 애교 많은 '푸들' 등 바빠 발을 움직이는 댕댕이들은 귀여운 비주얼로 행인들의 시선을 강탈한다.


그중에서도 앙증맞은 짧은 다리와 통통한 엉덩이를 실룩거리며 지나가는 웰시코기(Welsh corgi)들은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쫑긋 세워진 큰 귀로 여우를 닮은 외모를 가진 웰시코기 기는 동그랗고 맑은 눈을 가지고 있는 만큼 영리하며 성격도 온순하다. 특히 웰시코기는 몸에 비해 짧은 다리로 걸어 다닐 때 더욱더 매력적이다.


인사이트


Instagram 'angelincorgiland'


영국 웨일즈 지역에서 탄생한 목양견으로 역사가 깊은 견종으로 유명한 웰시코기는 펨브로크(Pambroke)와 카디건(Cardigan) 두 종으로 분류된다.


현재 우리나라에 있는 웰시코기 대부분은 펨브로크 종이라고 알려져 있다.


사랑스러운 웰시코기의 매력은 어마어마하다.


풍성한 털로 한 통통함을 자랑하는 엉덩이는 웰시코기의 가장 큰 특징 중 하나다. 걸어 다닐 때마다 씰룩거리는 엉덩이를 보면 웃음이 절로 난다.


인사이트(좌) Instagram 'woofwooftv', (우) dogcatpost


인사이트The dodo


소몰이, 양치기를 하던 목양견인 웰시코기는 다른 품종의 강아지보다 훨씬 많은 운동량을 가지고 있어 정신없이 폴짝폴짝 뛰어다니는데 이때 짧은 다리와 엉덩이가 더욱 돋보인다고.


이런 치명적인 엉덩이는 엎드려 누울 때도 매력을 발산한다.


웰시코기 강아지들은 유독 뒷다리를 쭉 뻗고 발라당 하고 엎드려 눕는 경우가 많다.


짧은 다리를 최대한 쭉 뻗고 토실토실한 엉덩이를 내보인 채 누워있는 모습은 랜선 집사들의 심장을 폭행한다.


인사이트Imgur


Instagram 'corgi_shumai'


항상 웃는 듯한 인상으로 모든 이들을 웃게 만드는 '귀염뽀짝' 웰시코기는 실제 성격도 온순하고 순종적일 뿐만 아니라 사람들을 좋아한다고.nI항상 웃는 듯한 인상으로 모든 이들을 웃게 만드는 '귀염뽀짝' 웰시코기는 실제 성격도 온순하고 순종적일 뿐만 아니라 사람들을 좋아한다고.


하지만 순하다고 카리스마가 없는 것도 아니다. 웰시코기는 경계심이 많은 편이라 집도 잘 지킨다고 하니 말이다.


수만 가지 다채로운 매력을 가진 웰시코기의 모습은 누구라도 푹 빠질 만 하다.


이런 웰시코기의 매력에 홀려 견주가 된 사람들이 꽤 많다는 후문이다.


만약 오늘 길을 걷던 중 사랑스러운 웰시코기를 만난다면 겁먹지 말고 귀여운 애교를 받아주는 것은 어떨까.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