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부부의 세계'를 우연히 본 이말년 딸이 자꾸 엄마랑 아빠를 끈으로 묶는 이유
'부부의 세계'를 우연히 본 이말년 딸이 자꾸 엄마랑 아빠를 끈으로 묶는 이유

인사이트YouTube '침착맨'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불륜을 소재로 하는 JTBC '부부의 세계'가 어린이들에게 조금은 악영향을 미치고 있는 모양새다.


웹툰 작가 이말년이 해당 작품을 우연히 접한 딸이 이상행동을 보였다고 털어놔 시선을 모았다.


지난 10일 이말년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침착맨이 죄수가 된 이유 '부부의 세계'"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이말년은 요즘 딸 소영이가 "우리는 이어져야 해"라면서 끈으로 자신과 아내를 계속 묶는다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침착맨'


평범한 상황은 아니었던 만큼 이말년은 딸에게 왜 이런 행동을 반복해서 하냐고 물어봤다고 전했다.


이말년은 "난 처음에 내가 요즘에 집에 너무 (늦게) 안 와가지고 딴 데 갈까 봐 묶는 건가 했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딸의 답변은 충격적이었다. 이말년의 설명에 따르면 요즘 늦은 시간에 자는 소영이는 엄마 따라서 자연스레 '부부의 세계'를 시청하게 됐다.


소영이의 입장에서는 드라마에서 엄마, 아빠의 이혼으로 힘든 나날을 보내는 이준영(전진서 분)을 보며 괜스레 불안한 마음을 느꼈던 것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침착맨'


이말년은 "우리는 애들이 다 알지 못할 거라고 생각하는데 애들은 다 알아"라며 놀란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그는 자신도 '부부의 세계'를 우연히 몇 번 봤는데 전반적인 줄거리는 잘 몰라도 매 장면이 자극적이었던 것은 확실하다며 딸의 마음을 이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해당 영상을 본 누리꾼은 "애들 앞에서는 드라마도 조심해서 봐야 한다", "뭔가 마음이 찡하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YouTube '침착맨'


YouTube '침착맨'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