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이태원 클럽 사태 영향으로 어제(10일) 코로나 신규 확진자 '35명'
이태원 클럽 사태 영향으로 어제(10일) 코로나 신규 확진자 '35명'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이태원 클럽에서 시작된 집단 감염 사태가 걷잡을 수 없이 커지고 있다.


11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0시 기준 확진자 35명이 추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확진자 35명이 추가 확인되면서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1만 909명이 됐다.


신규 확진자 35명 중 29명은 지역사회 감염이고, 해외유입사례는 6명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이 중 지역사회 감염의 대부분은 이태원 클럽 관련 확진자다.


보건 당국은 신규 확진자의 역학 조사 후 조사가 완료되는 대로 추가 정보를 공개할 예정이다.


일일 신규 확진자는 지난달 18일 18명으로 줄어든 이후 연일 10명 안팎을 유지했다.


하지만 지난 6일 이태원 클럽 초발 환자인 용인 66번째 확진자 이후로 확진자가 크게 늘어났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이에 서울시, 경기도는 상황 종료 시까지 시민들의 유흥업소 집합을 사실상 금지하는 조치를 내렸다.


해당 업종은 클럽·감성주점·콜라텍 등 모든 유흥시설이다.


명령을 어기고 영업할 경우, 사업주와 시설 이용자 모두 엄중 처벌을 받게 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