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청주의 이태원 클럽 관련 확진자는 '백화점 직원'...방문 이후 3일간 출근
청주의 이태원 클럽 관련 확진자는 '백화점 직원'...방문 이후 3일간 출근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이태원 클럽발 코로나19 집단 감염 사태가 충북 청주까지 덮쳤다.


이태원 클럽에 다녀왔다가 확진 판정을 받은 청주의 20대 남성은 한 백화점 직원으로 확인됐다.


지난 8일 충북도에 따르면 청주에 사는 A(22)씨가 이날 코로나19 검사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4일 친구들과 함께 서울 용산구 이태원 클럽을 다녀간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A씨는 클럽을 다녀온 일행이 확진 판정을 받자 8일 보건소를 찾아 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을 받았다.


그는 백화점 화장품 판매대에서 일하는 직원으로, 클럽을 다녀온 뒤인 지난 6~8일 백화점에서 근무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방역 당국은 A씨 접촉자가 청주에도 다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충북도는 A씨의 동선을 파악기 위한 역학 조사를 실시 중이다.


또한 A씨가 근무하는 매장을 찾은 손님을 파악해 검체 검사를 할 예정이다.


한편 A씨는 청주에서 발생한 14번째 환자로, 충북지역 코로나19 환자는 A씨를 포함해 현재까지 48명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