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엄마 생각나 듣자마자 오열하게 되는 임영웅의 '라디-엄마' 라이브
엄마 생각나 듣자마자 오열하게 되는 임영웅의 '라디-엄마' 라이브

인사이트Olive '편 먹고 갈래요? <밥블레스유 2>'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임영웅이 발라드 노래를 부르며 시청자를 울렸다.


지난 7일 방송된 Olive '편 먹고 갈래요? <밥블레스유 2>'에서는 임영웅,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네 사람은 모닥불 앞에 모여앉아 현장을 '모닥불 가요제'로 만들었다.


이 중에서 임영웅은 "야영 갔을 때 촛불 들고 부모님 생각하며 울던 게 떠올랐다"며 발라드 곡인 라디의 '엄마'를 선곡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Olive '편 먹고 갈래요? <밥블레스유 2>'


임영웅은 첫 소절부터 감미로운 목소리로 감탄을 불렀다.


부드러우면서도 깔끔한 음색으로 임영웅은 트로트를 부를 때와는 사뭇 다른 매력을 발산했다.


그러면서도 임영웅은 한 치의 흔들림 없는 고음과 가창력을 자랑했다.


임영웅의 남다른 발라드 감성에 노래를 가만히 듣고 있던 이찬원은 눈물을 보였다.


서정적인 발라드 감성으로 시청자를 울컥하게 만든 임영웅의 '엄마'를 하단 영상에서 만나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Olive '편 먹고 갈래요? <밥블레스유 2>'


Naver TV '편 먹고 갈래요? <밥블레스유 2>'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