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82년생 김지영' 본 걸그룹 욕먹어"···페미니스트 선언 배경 밝힌 핫펠트
"'82년생 김지영' 본 걸그룹 욕먹어"···페미니스트 선언 배경 밝힌 핫펠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핫펠트가 '페미니스트', '비혼주의' 발언을 하게 된 배경에 대해 전했다.


지난 6일 방송된 MBC 예능 '라디오스타'에는 최근 신곡을 발표한 핫펠트가 출연했다.


핫펠트는 많은 관심과 악플이 쏟아진 페미니스트 선언에 대해 "선언을 하려고 한 건 아니었다"라고 회상했다.


핫펠트는 "'82년생 김지영'을 한 걸그룹 멤버가 읽은 것을 인증하자 일부 팬들이 CD를 태웠다는 것을 들었다"며 "호기심에 책을 찾아 읽으니 책 내용이 좋았고, 주인공과 내가 비슷한 상황의 이야기여서 소감문을 SNS에 올리게 됐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민음사 '82년생 김지영'


핫펠트는 "나도 둘째고, 우리 또래가 살아온 얘기 같았다. 책을 잘 읽어서 SNS에 글을 올렸는데, '너도 페미냐?'라는 말을 들었다. 페미니스트가 뭔가 싶어 찾아봤더니 '남성과 여성의 동등하다고 생각하는 주의'라 '나는 페미니스트가 맞다'라고 했던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그는 '비혼주의'에 대해서는 오해가 있다며 해명했다.


핫펠트는 "결혼을 안 하겠다는 건 아니고 결혼을 꼭 해야 한다고 생각을 하지 않아서 비혼주의자라고 한 것"이라며 "이 말을 듣고 엄마가 너무 슬퍼하셨다. 평생을 함께할 사람이 나타난다면 선택적으로 결혼할 수 있겠지만 '나이 드니까 결혼해야지'라는 생각은 아니다"라고 혼인에 대한 가능성은 열어뒀다.


논란이 어느 정도 예상되더라도 말하고 싶으면 해야 하는 스타일이라며 소신 있는 모습을 보여준 핫펠트. 


방송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모았던 핫펠트의 이야기를 하단에서 직접 확인해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Naver TV '라디오스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