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남사친이 자기 여친은 결혼 생각 없다며 저한테 찝쩍대는데 어떡하죠?"
"남사친이 자기 여친은 결혼 생각 없다며 저한테 찝쩍대는데 어떡하죠?"

인사이트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여자친구가 있는 '남사친'이 자신에게 호감을 드러내는 것 같다는 한 여성이 고민을 토로했다.


지난 4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는 26살의 고민녀가 출연해 "여자 친구가 있는 남사친이 애정을 표현하는 것 같다"고 털어놨다.


게임을 통해 남사친을 만나게 됐다는 고민녀는 서로 대화가 잘 맞아 밤에도 몇 시간씩 통화한다고 말했다.


남사친은 여자친구가 있는데도 고민녀에게 의미심장한 말들을 던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고민녀에게 남사친은 "결혼 생각이 있냐"고 물어보더니 자신의 여자친구는 결혼 생각이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남사친은 키가 큰 고민녀에게 "너와 결혼하면 2세 키가 크겠다. 내 2세를 부탁해"라는 돌직구를 날렸다.


고민녀는 "제 친구들도 '너한테 흘리는 거야, '그냥 여사친으로서 편하게 대하는 거야'라고 반으로 나뉜다"며 남사친에게 직접 물어보기는 조심스럽다고 설명했다.


서장훈은 "얘기한 것만 봐서는 별 것 없다. 네가 관심이 없다면 그냥 흘릴 이야기"라며 "너도 마음이 있으니까 여기까지 온 것 같다"고 고민녀가 남사친에게 마음이 있음을 추궁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고민녀는 남사친에게 관심이 있는 것 같다는 이수근과 서장훈의 추궁에 웃음으로 긍정적인 무언의 의사를 표현했다.


이어 서장훈은 "결국 네가 문제다. 느낌상 네가 더 관심이 있고 스쳐 가는 얘기에서 추파를 던진다고 생각한다"며 "남사친이 너를 정말 좋아했으면 애초에 애인을 정리하고 너한테 왔겠지"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서장훈은 "남사친한테 확실하게 물어보고 관계를 확실히 하라"고 충고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Naver TV '무엇이든 물어보살'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