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나만 보고 싶은 거를!"···여친 지숙이 몸매 다 드러나는 옷 입자 '멘붕' 온 이두희
"나만 보고 싶은 거를!"···여친 지숙이 몸매 다 드러나는 옷 입자 '멘붕' 온 이두희

인사이트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이두희가 여자친구 지숙의 딱 달라붙는 의상에 깜짝 놀랐다.


지난 4일 방송된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에서는 필라테스를 하러 간 지숙, 이두희 커플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지숙은 이두희에게 운동을 하러 가자고 제안했고, 두 사람은 평소 지숙이 필라테스를 하는 곳으로 이동했다.


먼저 옷을 갈아입은 이두희는 조용히 자리에 앉아 여자친구 지숙을 기다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얼마 후, 지숙이 몸매가 드러난 운동복을 입은 채 등장했고 이두희는 당황해했다.


그는 연신 "이거 괜찮은 옷이야?" 입어도 되는 거야?"라며 놀란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지숙은 "평소에 이렇게 입었어. 이렇게 입어야 어디가 운동이 되는지 알 수 있다"며 몸매가 드러난 의상을 입은 이유를 설명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하지만 이두희는 "나만 보고 싶은 거를!"이라며 다른 옷으로 갈아입을 것을 요청했다.


결국 지숙은 "눈으로 욕하네"라며 다른 옷으로 입고 나왔다.


몸매가 훤히 드러나는 여자친구 지숙의 의상에 어리둥절한 이두희의 현실적인 모습은 시청자의 웃음을 유발했다.


한편,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실제 연예인 커플들의 리얼한 러브 스토리와 일상, 그리고 연애와 사랑, 결혼에 대한 생각과 과정을 담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Naver TV '부러우면 지는거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