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이랜드이츠 애슐리, 소외계층 돕는 착한 나눔식탁 캠페인 진행
이랜드이츠 애슐리, 소외계층 돕는 착한 나눔식탁 캠페인 진행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이랜드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이랜드재단과 이랜드이츠가 가정의 달을 맞아 소외계층을 돕기 위한 애슐리 나눔식탁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랜드재단과 이랜드이츠의 애슐리가 4일부터 진행하는 애슐리 나눔식탁 캠페인은 고객이 애슐리 쉐프박스를 구입하면, 수익의 일부를 소외 계층에게 나누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애슐리 쉐프박스는 기존 패밀리 레스토랑 애슐리 매장에서 인기 있는 메뉴를 집에서도 즐길 수 있도록 선보이는 HMR 상품으로, 나눔식탁 캠페인을 맞아 쉐프박스 수익의 일부를 적립해 해당 금액만큼 이랜드이츠와 이랜드재단이 추가 매칭해서 기부한다.


이번 애슐리 나눔식탁 캠페인은 외식의 기회가 부족한 대안가정 그룹홈(보호가 필요한 아동을 소규모로 모아 운영하는 대안 가정)과 저소득층 다문화 가정이 지원 대상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이랜드


총 200개 가정에 2,000만 원 규모로 진행되는 이번 나눔 캠페인은 이랜드이츠의 이츠마켓에서 쉐프박스 구매를 통해 참여할 수 있으며, 이랜드재단 사이트 직접 기부를 통해서도 모든 고객이 참여할 수 있다.


한편, 이랜드이츠는 지난 2017년부터 사회적으로 소외될 수 있는 저소득 가정의 아동과 청소년의 생일 및 기념일에 특별한 외식을 지원해주는 사회공헌 활동을 매월 지속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총 1,000 여 가정에 나눔을 지속해오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