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대구서 의료봉사하면서 '결혼기념일' 맞이하게 된 안철수 부부
대구서 의료봉사하면서 '결혼기념일' 맞이하게 된 안철수 부부

인사이트

뉴시스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대구 의료봉사 중 결혼기념일을 맞이하게 된다.


30일 코로나19 지역거점병원인 대구 중구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에서 의료진들은 안 대표와 부인 김미경 서울대 교수의 32번째 결혼기념일을 축하해줬다.


의료진들이 고생하는 안 대표를 위해 손수 케잌과 꽃다발을 준비해준 것이다.


그도 그럴 것이 안 대표는 코로나19가 확산한 지난달 1일부터 15일까지 보름간 이곳에서 봉사했다.


인사이트뉴시스


인사이트뉴스1


이후 총선이 끝난 뒤 다시 오겠다는 약속까지 지켜 지난 27일부터 다시 대구동산병원을 찾았다.


대구 의료봉사는 안 대표가 오랜만에 의사로서 국민들 앞에 선보인 활동이다.


이처럼 뜻깊은 장소에서 32번째 결혼기념일을 맞이하는 이들 부부에게는 주변의 축하가 쏟아졌다.


한편 안 대표는 이전과 같이 모텔에서 묵으며 일과시간엔 의료봉사를, 저녁에는 당 혁신준비위원회 회의 결과 등을 보고 받으며 당무를 챙기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상경 시기에 대해서는 "병원 측 의견에 따르겠다"고 했지만,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줄어들면서 이르면 다음 달 초에 복귀할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