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내일(26일) 낮 최고 기온 20도까지 올라 포근하지만 오후 전국에 비 내린다
내일(26일) 낮 최고 기온 20도까지 올라 포근하지만 오후 전국에 비 내린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목요일인 내일(26일)은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지만, 오후에는 전국에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25일 기상청은 내일(26일) 낮 동안 따뜻한 남풍이 불면서 포근하지만, 전국이 차차 흐려진다고 예보했다.


이날 제주도에서 시작된 비는 내일(26일) 오전 전남과 경남지역으로 이어진 뒤 오후에는 전국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은 오는 27일까지 제주도와 남해안, 지리산 부근에 50~150mm, 전라도와 경남 30~80mm, 중부지방과 경북, 서해 5도, 울릉도·독도에 10~30mm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아침 최저 기온은 2도에서 13도 사이를 보이겠다. 낮 최고 기온은 16도에서 22도로 예상된다.


지역별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9도, 인천 9도, 춘천 3도, 강릉 11도, 대전 8도, 대구 9도, 부산 13도, 전주 11도, 광주 12도, 제주 14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19도, 인천 18도, 춘천 21도, 강릉 22도, 대전 21도, 대구 21도, 부산 18도, 전주 21도, 광주 18도, 제주 21도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좋음'으로 전망된다. 다만 서울·경기·세종·충남은 오전에 일시 '나쁨'이 예상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제주 먼바다에서 풍랑 특보가 발표되는 곳도 있다"며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