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안철수 신당 명칭 '국민의당'으로 확정됐다
안철수 신당 명칭 '국민의당'으로 확정됐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안철수 전 의원의 신당 당명이 '국민의당'으로 확정됐다.


안 전 의원의 신당인 '국민당'(가칭)은 14일 오전 중앙운영위원회를 열어 새 당명으로 '국민의당'을 사용하기로 의결함을 밝혔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측은 국민의당 사용은 문제가 없다는 회신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앞서 선관위는 안 전 의원의 국민당 측에 해당 당명 사용이 '국민새정당'이란 다른 정당과 뚜렷이 구별되지 않아 부적절하다는 입장을 통보했다.


안철수 신당이라는 개인의 이름을 띄운 당명을 '정당의 목적과 본질에 부합하지 않을 수 있다'는 등의 이유로 거부한 데 이은 두 번째 불허 통보를 받은 것이다.


이어 국민당 측은 14일 오전 선관위에 다시 국민의당 당명 신청서를 제출했다. 


국민의당은 안 전 의원이 지난 2016년 20대 총선을 앞두고 창당해 '녹색 돌풍'을 일으킨 바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