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레드벨벳 팬이라 SM 들어가고 싶다 말하더니 실제로 'SM엔터'서 연락받은 '성덕' 기리보이
레드벨벳 팬이라 SM 들어가고 싶다 말하더니 실제로 'SM엔터'서 연락받은 '성덕' 기리보이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박다솔 기자 = 래퍼 기리보이가 SM엔터테인먼트 입사에 대한 야망을 밝힌다.


5일 오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는 김영철, 박나래, 기리보이, 추대엽이 출연한다.


'누가 힙한 소리를 내었는가' 특집으로 꾸며지는 방송에서 기리보이는 특유의 엉뚱한 매력을 선보인다.


기리보이는 이날 방송에서 대세임을 입증하듯 소속사 '저스트뮤직' 내에서 수입 역시 1등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그는 새로 산 집을 자랑하며 모두의 부러움을 산 가운데 의외로 저축왕 면모도 드러냈다.


특히 기리보이는 'SM엔터테인먼트' 입사에 대한 열정을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기리보이는 "사람들이 장난인 줄 아는데, 저는 들어가고 싶다"라며 진심을 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한때 콜라보 하고 싶은 가수로 '레드벨벳'을 꼽기도 했던 그는 "SM 곡 스타일을 좋아한다. 실제로 연락이 온 적도 있다. 거의 다 왔다"라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이다.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귀엽다", "진심인 것 같다", "힙합과 SM이라니" 등 다양한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기리보이가 출연하는 MBC '라디오스타'는 5일 오후 11시 5분에 방송된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Instagram 'giriboy91'


인사이트SM엔터테인먼트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