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우리집 야옹이가 매일 '화장실'까지 따라왔던 '쏘스윗'한 이유
우리집 야옹이가 매일 '화장실'까지 따라왔던 '쏘스윗'한 이유

인사이트toutiao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반려묘를 키우는 이들이라면 화장실에 갈 때마다 졸졸 쫓아와 그윽한 눈빛을 발산하는 녀석들 때문에 곤란했던 경험이 있을 것이다.


냄새나는 화장실까지 따라와 가랑이 사이로 얼굴을 빼꼼 내미는 녀석들의 행동을 도대체 이해할 수 없었다면 이 기사에 주목하자.


고양이들이 왜 화장실까지 주인을 따라 쫓아왔던 것인지, 사랑스러운 이유를 소개한다.


과거 한 매체에서 캘리포니아 데이비스대학 수의학 박사 미켈 델가도(Mikel Delgado)는 주인이 화장실 갈 때마다 쫓아오는 반려묘들의 습성에 관해 설명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미켈 박사에 따르면 고양이들의 행동을 단 한 가지 이유로 설명하기는 어렵지만, 확실한 이유 중 하나는 주인의 관심을 받기 위해서다.


주인이 변기에 앉아 있는 동안은 마음껏 그의 시선을 즐길 수 있기 때문에 기를 쓰고 쫓아간다는 것.


야생 동물 학자인 이모진 켄슬러도 이 같은 의견에 동의했다. 


인사이트coviral.com


이모진은 "고양이들의 주요 행동 중 하나는 가장 따뜻한 장소에서 주인을 관찰하는 것"이라며 "만약 고양이가 화장실까지 쫓아와 주인의 무릎에 앉는다면 따뜻한 곳을 찾아온 것"이라 설명했다.


덧붙여 "고양이는 자신이 중심이 돼야 한다고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고 전했다.


단지 주인이 뭘 하는지 궁금해서 혹은 출입이 제한되거나 금지된 방에 가보고 싶어서일 수도 있다. 굳게 닫힌 화장실 문이 고양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기 때문이다.


인사이트demicmedia.com


나아가 사람의 화장실에서 나는 냄새가 본인의 화장실 냄새와 비슷하게 여겨 편안함을 느끼는 것일 수도 있다.


따라서 고양이가 은밀한 곳(?)까지 쫓아오는 걸 원하지 않는다면 다른 곳에 흥미를 느끼게 해주면 된다.


간식이나 사료를 이곳저곳에 숨겨둬 탐색의 재미를 주거나, 다양한 장난감으로 즐길 거리를 만들어 주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