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기억 왜곡됐다"···이신영 '학폭' 제기했다가 입장 번복한 폭로자
"기억 왜곡됐다"···이신영 '학폭' 제기했다가 입장 번복한 폭로자

인사이트tvN '사랑의 불시착'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배우 이신영의 학교 폭력 의혹을 주장했던 누리꾼이 입장을 번복했다.


4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이신영이 학교 폭력을 했다고 주장한 누리꾼 A씨가 자필 사과문을 올렸다.


A씨는 "그때 당시 스치듯 본 것이라 정확하게 알지는 못했다. 시간도 오래 지나 제대로 기억이 나지 않는다"며 "다시 기억을 더듬어 보았을 때 신영이는 없었던 것 같다"고 해명했다.


이어 그는 "폭행 건도 신영이가 때린 것이 아닌 대화를 하던 것을 제대로 보지 못하여 그렇게 보인 것 같다"며 "확실하지 않은 글로 오해와 피해를 주어 신영이에게 많이 미안하고 후회된다"고 바뀐 입장을 보였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또 다른 폭로자 B씨는 이신영과 중학교 1학년 때 친구였다며 "당시 밖에서 큰 다툼은 아니었지만 전화로 말싸움을 조금 했다. 그리고 그 다음날 학교에서 주먹 다툼을 조금 했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B씨는 "이게 전부인 내용이고 큰일 없이 잘 마무리됐다"며 이신영의 학교 폭력 논란을 일축했다.


앞서 이들은 온라인 커뮤니티에 이신영이 자기를 노려봤다는 이유로 동급생에게 발길질 3회 이상 폭행했고 화장실에서 가혹 행위까지 시켰다고 폭로했다.


인사이트포레스트엔터테인먼트


이후 해당 게시물은 급속도로 퍼져 논란이 됐고 이신영은 소속사를 통해 "커뮤니티에 떠도는 내용과 관련된 일에는 가담한 적이 없었다"며 "분별력 없는 말과 행동에 의해 상처받은 분들이 계신다면 모든 분들께 사과 드린다"고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는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모든 행위에 대해 법적으로 대응할 것임을 알려드린다"고 법적 대응을 암시했다.


한편 이신영은 현재 tvN '사랑의 불시착'에서 북한 군인 박광범을 연기하면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tvN '사랑의 불시착'


인사이트사진 제공 = 데이즈드 코리아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