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광주에서 첫 '우한 폐렴' 확진자 나왔다
광주에서 첫 '우한 폐렴' 확진자 나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광주에서 처음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확진자가 나왔다.


4일 이용섭 광주시장은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돼 송구스럽다"며 "16번째 확진자가 광주에 거주하고 있는 광주시민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16번째 확진자는 태국 여행 후 지난달 19일 입국했고 25일 저녁부터 오한 등 증상이 나타났다.


이어 지난 2일까지 치료받았으나 증상이 호전되지 않아 3일 전남대 병원을 내원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이후 격리 조치된 뒤 광주 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해 실시한 검사 결과 이날 오전 양성으로 확인됐다.


앞서 국내 확진자 15명은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에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2번째 확진자가 완쾌돼 퇴원을 앞두고 있다.


한편 전북에서는 이미 확진자가 1명 있다.


8번째 확진자로,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인 원광대학교병원에 격리돼 있는 상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Korea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