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연5% 금리 적금 출시 소식에 모바일 앱 마비된 하나은행
연5% 금리 적금 출시 소식에 모바일 앱 마비된 하나은행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하나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이 마비되는 상황이 벌어졌다.


지난 3일 하나은행의 공식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하나원큐'에는 연 최고 5.01%의 금리 적금 출시 소식에 접속자 약 5만 명이 몰렸다. 


이날 하나은행은 기존 브랜드 명칭 'KEB 하나은행'에서 KEB를 떼고 하나은행으로 새로 출발하는 것을 기념해 이벤트성 적금상품인 '하나 더적금'을 선보였다.


인사이트'하나원큐' 캡처


해당 상품은 이날부터 5일까지 한시적으로 판매되는 1년제 상품으로 '오직 하나은행 손님만을 준비했다'는 의미에서 연 5.01%의 금리가 적용된다.


가입금액은 10만원 이상 30만원 이하다. 기본금리 연 3.56%에 온라인 채널 가입(연 0.2%)과 하나은행 입출금통장으로 자동이체 등록(연 1.25%) 조건을 충족하면 최고 연 5.01%의 금리를 제공한다.


연 2%대의 적금을 찾아보기 힘든 저금리 시대에 약 5%라는 획기적인 금리를 제공한다는 점이 입소문을 타면서 출시와 함께 고객이 몰려든 것이다.


이에 관련해 하나은행 관계자는 "판매 한도가 있는 상품이 아니므로 선착순 가입은 아니다"라며 "판매 기한인 5일까지만 가입하면 된다"고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