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사랑의 불시착' 이신영 학폭 논란, "일진 출신, 노려봤다는 이유로 발길질"
'사랑의 불시착' 이신영 학폭 논란, "일진 출신, 노려봤다는 이유로 발길질"

인사이트tvN '사랑의 불시착'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사랑의 불시착'에 출연 중인 배우 이신영에게 학교 폭력 의혹이 제기됐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배우 이신영이 학창 시절 일진이었다는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는 이신영과 같은 왜관중학교 출신이라며 자신의 졸업 인증 사진도 올렸다.


해당 글에서 작성자는 "내가 확실하게 본 것만 나열하겠다"며 "(이신영이) 중1 쉬는 시간 자기를 노려봤다는 이유로 동급생에게 발길질 3회 이상 폭행했으며 일진 친구들을 모아서 폭언을 했다"고 주장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작성자는 "(이신영이) 자기 친구들을 모아서 (다른 친구를) 화장실에서 강제 자위시키고 그걸 구경하며 낄낄댔다"고까지 말했다.


또한 그는 이신영이 지역에서 유일한 일진이었다며 "우리 지역에서 얘 이름 모르는 애 없을 거다. 고등학교 때부터 신분 세탁하면서 지금까지 올라온 거고 내 친구가 직접 겪은 일"이라고 전했다.


해당 게시물의 댓글에는 "졸업앨범 뒤졌는데 사진 보자마자 기억났다" 등 해당 글을 뒷받침하는 증언들이 나왔다.


인사이트tvN '사랑의 불시착'


반면 왜관중 출신인데 절대 그런 애 아닌 것 같다는 댓글도 있었다.


한 누리꾼은 "이신영은 그냥 전형적인 고등학생 남자 애들 무리에 속해 있었다"며 "왜 이런 루머가 나오는지 모르겠다"라고 반박했다. 


이신영은 최근 tvN '사랑의 불시착'에서 북한 군인 박광범 역을 맡으며 인기를 모으고 있는 배우다.


이에 이신영 소속사 측은 "온라인에서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 곧 입장을 밝힐 것"이라고 해명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데이즈드 코리아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