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지코의 '아무노래' 챌린지 끝날 때까지 손 씻어야 세균 사라진다"
"지코의 '아무노래' 챌린지 끝날 때까지 손 씻어야 세균 사라진다"

인사이트MBN '엄지의 제왕'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이른바 '우한 폐렴'이라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빠른 속도로 확산되고 있다.


오늘(3일) 오전 9시 기준 27개국서 사망자 361명, 확진 환자 1만 6,746명으로 집계됐다.


우리나라에서도 현재 15명의 확진 환자가 발생했으며 이들 중 일부는 증상 발현 후 일상생활을 해 시민과 접촉한 상황.


이에 공포심이 커지고 있다. 전문가들은 손 씻기를 철저히 하는 것을 강조하고 있다.


인사이트MBN '엄지의 제왕'


그렇다면 어떻게 손을 씻는 것이 가장 바람직할까.


최근 MBN '엄지의 제왕'에 출연한 서재걸 박사는 올바른 손 씻기 6단계를 소개했다.


1단계는 손바닥, 2단계는 손등, 3단계는 손가락 사이사이다. 특히 2, 3단계에서는 양손을 깍지끼고 문지르는 게 좋다.


이어 4단계는 두 손 모아 씻기, 5단계는 엄지손가락 씻기, 6단계는 손톱 밑 씻기다.


인사이트MBN '엄지의 제왕'


여기서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보다 시간이다. 30초 이상 씻어야 하는데 최근 유행하는 지코의 '아무노래'에 맞춰 씻으면 지루하지 않게 금세 지나간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예방하기 위해 '아무노래 챌린지'를 한다고 생각하고 손 씻기 6단계를 실천해보자.


한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증상이 있을 경우 응급실을 찾기보다는 질병관리본부 1339와 지역 보건소에 먼저 문의하고 지시에 따라야 한다.


인사이트MBN '엄지의 제왕'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