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5억 원대 카페 겸 매물 찾아 나선 '구해줘!홈즈' 김태균X브라이언X조희선
5억 원대 카페 겸 매물 찾아 나선 '구해줘!홈즈' 김태균X브라이언X조희선

인사이트MBC '구해줘! 홈즈'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인테리어 디자이너 조희선이 카페 인테리어 '꿀팁' 노하우가 공개될 예정이다.


2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에서는 개그맨 김태균과 인테리어 디자이너 조희선이 덕팀장 김숙과 함께 맞춤형 코디로 출격한다.


이날 방송에는 카페를 운영하는 아내를 위해 몰래 사연을 신청한 의뢰인 남편과 부인이 등장한다. 


현재 경기도 안산에서 교사로 재직 중인 남편은 "그동안 작은 카페에서 홀로 힘들게 일한 아내를 위해 카페 겸 주거 매물을 찾는다"고 밝혔다. 


인사이트MBC '구해줘! 홈즈'


의뢰인 부부는 무엇보다 자연 친화적인 주변 환경을 강조했으며, 남편의 출퇴근을 위해 남편 직장에서 1시간 이내의 경기도 지역을 희망했다. 


또한 커피 로스팅 기계를 놓고 과일청을 담그기 편한 넓은 마당을 바랐으며 주거 공간의 방은 아들의 부재로 2~3개, 예산은 매매가 5억 원대까지 가능하다고 전했다.


실제로 1층에서 카페와 빵집 그리고 책방을 운영하면서 2층에서 생활 중인 노홍철은 "아침에 눈을 떠서 문을 열면, 손님들이 빵을 시식 중이다. 내가 잠옷 입고 나가면 내가 바로 인테리어가 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MBC '구해줘! 홈즈'


먼저 덕팀의 코디로 나선 김숙과 김태균 그리고 조희선 디자이너는 경기도 화성시로 향한다. 기천 저수지와 건달산이 품고 있는 전형적인 배산임수 매물로 세 사람은 저택의 압도적인 비주얼에 입구부터 대만족을 드러냈다고 한다. 


이어 조희선 디자이너는 이번 매물을 프로방스 스타일의 카페로 정의하고 파스텔 톤으로 페인트칠만 바꿔도 완벽하게 유럽 감성을 느낄 수 있다고 조언했다. 



인사이트MBC '구해줘! 홈즈'


대부도로 향한 박나래는 "대부도는 일몰 맛집으로 유명해 주변에 다양한 식당가가 즐비하고 있으며 관광객들을 상대로 카페를 운영할 수 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이 찾은 매물은 웅장한 한옥 2층 집으로 전통찻집을 예상했지만, 내부는 높은 서까래 층고와 스킵플로어 구조로 이루어진 반전 매력의 매물이었다. 


인사이트MBC '구해줘! 홈즈'


전통과 현대가 잘 어우러진 내부 인테리어에 마음이 뺏긴 두 사람은 의뢰인을 위해 다양한 사업 아이디어를 제공했다고 전해져 시청자들의 기대를 모은다.


한편 사랑꾼 부부의 카페 겸 주거 매물 찾기는 오늘 (2일) 오후 10시 35분 MBC '구해줘! 홈즈'에서 볼 수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