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신종 코로나' 수원시민 확진자 발생…수원 천천동 거주자
'신종 코로나' 수원시민 확진자 발생…수원 천천동 거주자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국내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가 수원시민 중에서도 확인됐다.


국내 15번째 확진자로 수원시 장안구 천천동에 거주하는 43살 남성이다. 


수원시는 "국내 4번째 확진자와 동선이 겹쳐 밀접접촉자로 분류된 A(43)씨가 확진 판정을 받고 국군수도병원에 격리 중"이라고 2일 밝혔다.


해당 환자는 지난 20일 중국 우한 방문 이후 국내 4번째 확진 환자(평택 거주, 27일 확진)와 같은 비행기로 귀국한 것으로 나타났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이어 29일 밀접 접촉자로 분류, 자가 격리 대상자로 감시되고 있었다.


그러나 지난 1일 발열과 호흡기 증상이 발생하여 본인 차량으로 장안구 보건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았다.


2일부터 국군수도병원에 격리됐고 이날 오전 10시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염태영 시장은 “현재 접촉자, 방문지, 동선을 파악 중”이라며 “추후 확인되는 대로 질병관리본부의 역학조사 결과 등 관련 내용을 알려 드리겠다. 시민 여러분의 침착한 대응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