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국내 확진자 3명 추가 발생···총 15명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국내 확진자 3명 추가 발생···총 15명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world of buzz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국내 확진자가 3명 추가로 발생하면서 15명으로 늘었다.


이로써 전체 확진자는 15명으로 1명은 전세기로 입국한 우한 교민, 1명은 기존 확진환자에게 국내에서 감염된 환자다.


2일 오전9시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3명의 환자를 추가 확인했다고 밝혔다.


13번째 환자(28세 남자, 한국인)는 지난달 31일 임시항공편으로 1차 귀국한 입국 교민 368명 중 1명이다. 


1차 입국교민 전수 진단검사 과정에서 확인, 국립중앙의료원에 격리조치 되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14번째 환자(40세 여자, 중국인)는 12번째 환자의 가족으로 자가격리 중이었으며, 현재 역학조사 진행중에 있다. 


14번 환자는 세번째 3차 감염 환자로 추정되며 12번 환자가 3차 감염일수도 있어 이 경우 14번 환자는 4차감염이 될 수도 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이날 SNS를 통해 "14번째 환자는 12번 환자의 아내로 자가격리 중이었다. 현재 분당서울대병원에 격리 중이다"고 밝혔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12번 환자 입국 후 동선이 부인과 대부분 겹치고 있어 별도의 우려되는 동선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15번째 환자(43세 남자, 한국인)는 지난달 20일 우한시에서 입국하여 능동감시 중이던 대상자로 1일부터 발열, 인후통 등 경미한 감기증상을 호소해 실시한 검사 결과 확진되었다. 현재 국군수도병원에서 격리 치료중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