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코로나맵' 서버 증설 완료...서비스 정상 접속 가능
'코로나맵' 서버 증설 완료...서비스 정상 접속 가능

인사이트사진=코로나 맵 사이트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의 동선을 쉽게 파악할 수 있게 만들어진 온라인 지도 '코로나맵'이 서버가 다운된 후 다시 복귀됐다.


지난 1일 코로나맵 제작자 이 씨는 "급작스러운 트래픽 증가로 서버가 터진 점 죄송합니다. 서버 증설 완료했습니다"라고 알렸다.


앞서 온라인을 통해 '코로나맵'이 알려지자 접속자가 몰려 서버가 다운돼 이용자들이 불편을 겪었다.


지난달 30일 이 씨는 오후 10시 자신의 페이스북에 코로나 바이러스 현황을 알 수 있는 '코로나맵'

링크를 공개했다. 


'오픈스트리트맵'이라는 오프소스 기반으로 제작된 '코로나맵'은 PC와 모바일에서 모두 이용할 수 있다.


한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국내 확진자는 총 15명으로 추가로 늘어난 상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