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지창욱 "첫눈에 얼굴 보고 반한적 없어... 대화 잘 통하고 재밌는 여자가 좋다"
지창욱 "첫눈에 얼굴 보고 반한적 없어... 대화 잘 통하고 재밌는 여자가 좋다"

인사이트Naver 포스트 '글로리어스'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많은 이들은 연인과 깊은 관계를 유지하기 위한 필수조건으로 비슷한 '대화 코드'를 꼽는다.


아무리 서로를 좋아하더라도 말이 통하지 않는다면 원활한 관계를 오래 이어갈 수 없기 때문이다.


만인의 이상형으로 불리는 지창욱 역시 이 같은 내용에 깊게 공감했다.


과거 지창욱은 KBS2 '연예가중계' 게릴라 데이트에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인사이트KBS2 '연예가중계'


당시 이상형에 대한 질문을 받은 지창욱은 "저랑 대화가 잘 통하는 여자가 좋다"고 밝혀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즉, 자신과 원활한 대화가 가능한 사람이 좋다는 게 지창욱의 생각이었다.


대화가 제일 중요하다는 그는 "또 재밌는 여자가 이상형이다"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과거 외모를 보고 첫눈에 반한 적이 없다고 밝히기도 했던 지창욱의 취향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거 완전 내 얘기다", "제가 완전 재밌게 해드릴게요 오빠", "맞아 대화가 제일 중요하지" 등의 열렬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지창욱은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를 통해 배우 김유정과 달달한 로맨스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인사이트Naver 포스트 '글로리어스'


인사이트Instagram 'jichangwook'


인사이트글로리어스 엔터테인먼트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