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336만 유튜버' 백종원 "유튜브는 취미생활... 수익 생각 안 한다"
'336만 유튜버' 백종원 "유튜브는 취미생활... 수익 생각 안 한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유튜브 활동에 대한 소신을 밝혀 귀감이 됐다.


31일 백종원은 서울 강남구 오토웨이타워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에서 열린 '유튜브 크리에이터와의 대화'에 참석했다.


이날 백종원은 유튜브 크리에이터를 꿈꾸는 이들에게 값진 조언을 했다.


백종원은 돈을 벌고자 유튜브 크리에이터가 되는 것은 지양하라고 말해 시선을 모았다.


인사이트Youtube '백종원의 요리비책 Paik's Cuisine'


이어 그는 "나는 수익을 생각하고 시작한 것이 아니다"라며 선을 긋는 모습을 보였다.


많은 이들이 각자 아는 현상과 특징들을 유튜브라는 매개체를 통해 이야기하는 것은 좋지만, 수익성과 결부해서는 안된다는 것이다.


백종원은 "유튜브는 취미생활처럼 해야 한다. 이걸로 수익을 내려고 하는 것은 바보"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Youtube '백종원의 요리비책 Paik's Cuisine'


그러면서 그는 "(유튜브를) 일기장 쓰듯이 하라. '관종'의 의미가 아니다. 누군가가 나를 지켜보고, 응원하고 그 사람과의 약속을 지키게 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백종원은 지난해 '백종원의 요리비책' 채널을 개설해 단 사흘 만에 구독자 100만 명을 돌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31일 오후 2시 기준 현재 336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그는 자신의 채널을 통해 '백종원의 레시피'를 비롯해 국내 농가를 돕기 위한 콘텐츠 등을 만들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