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중국 전염병 전문가 "강아지·고양이도 '우한 폐렴' 걸릴 수 있다"
중국 전염병 전문가 "강아지·고양이도 '우한 폐렴' 걸릴 수 있다"

인사이트뉴스1


[뉴스1] 김서연 기자 = 강아지 등 동물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에 걸릴 수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31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 등에 따르면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 소속 전염병 전문가인 리란쥐안(李蘭娟)은 지난 29일 중국 중앙(CC)TV와의 인터뷰에서 각 가정에서 키우는 반려견 등도 바이러스 감염에 주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인사이트weibo '萌宠物爱宝宝'


그는 "만약 애완동물이 바이러스에 노출되거나 환자와 접촉했다면 그들도 감염될 수 있다. 동물도 격리돼야 한다"라며 "바이러스는 포유동물 사이에서 전파될 수 있다. 우리는 사람뿐만 아니라 모든 포유동물을 경계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같은 날 세계보건기구(WHO)는 강아지나 고양이 등의 동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다는 증거는 없다고 밝혔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