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전셋집 '잔금' 못 치러 이사 못 가고 있는 장성규에 바로 '4천만원' 빌려준 이용진
전셋집 '잔금' 못 치러 이사 못 가고 있는 장성규에 바로 '4천만원' 빌려준 이용진

인사이트MBC '끼리끼리'


[인사이트] 권태훈 기자 = 개그맨 이용진이 급전을 요구하는 방송인 장성규에게 4,000만 원을 쿨하게 빌려줬다.


지난 26일 방송된 MBC '끼리끼리'에서는 이용진이 급전이 필요한 장성규에게 4,000만 원을 빌려주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장성규는 아내에게 전셋집 이사 비용의 잔금을 못 치러 집에 들어가지 못하고 있다는 연락을 받고 '멘붕'이 왔다.


장성규는 잔금을 보내기 위해 인터넷 뱅킹을 시도해봤지만 이체 금액 제한 문제로 곤란한 상황에 놓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끼리끼리'


마음이 초조해진 장성규는 "이삿짐센터가 집에 못 들어가지 못하고 한 시간째 기다리고 있다"라며 멤버들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이에 멤버들은 너도나도 할 것 없이 장성규를 도와주려고 했지만 모두 은행 보안 카드 문제로 인터넷 계좌 이체에 실패했다.


이때 장성규를 구원한 건 이용진이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끼리끼리'


이용진은 "마침 돈이 들어올 곳이 있었다"라며 장성규에게 현금으로 4,000만 원을 빌려줬다.


이용진은 큰돈에도 불구하고 안절부절못하는 장성규의 모습이 마음에 걸렸던 것이다.


이용진의 도움으로 잔금 문제를 해결한 장성규는 그를 천사라고 부르며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끼리끼리'


좋은 일을 한 후 계속해서 칭찬을 받자 이용진은 "(형) 돈 빨리 주셔야 할 것 같아요. 한 시간 안에 해결해주세요"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유발했다.


급전이 필요한 장성규에게 쿨하게 4,000만 원을 흔쾌히 빌려준 이용진의 모습을 아래 영상에서 함께 만나보자.


한편, '끼리끼리'는 매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영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끼리끼리'


Naver TV '끼리끼리'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