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동성 성추행'으로 고소 당한 김호영 '무혐의' 받았다
'동성 성추행'으로 고소 당한 김호영 '무혐의' 받았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뉴스1] 안태현 기자 = 경찰이 뮤지컬 배우 김호영의 성추행 혐의를 무혐의로 판단하고 수사를 마무리 지었다.


김호영의 소속사 PLK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28일 뉴스1에 "최근 경찰이 김호영의 성추행 혐의에 대해 무혐의 처분을 냈다"라며 "현재 (고소인) A씨를 상대로 명예훼손과 무고죄로 고소를 진행 중"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이는 고소장 접수 2달 여만이다.


앞서 지난해 11월, 김호영은 동성 A씨를 성추행한 혐의로 피소됐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당시 소속사 측은 성추행 혐의 피소와 관련해 공식자료를 통해 피소 사실은 맞지만 성추행 혐의는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이후 A씨는 한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 김호영과 나눈 문자와 모바일 메신저 내용 등을 공개하며 재차 사과를 요구하기도 했다.


하지만 이와 관련해 김호영은 지난해 11월18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해 "제 성격답게 속 시원하게 얘기해줬으면 좋겠다고 하시는 분들이 많겠지만 지금은 말을 아낄 수 밖에 없다"면서도 "다만 절대 실망시켜드리지는 않겠다"라고 심경을 밝힌 바 있다.


인사이트

사진 제공 = 더 팩트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