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음주운전 3번' 길, 3년 만에 복귀 방송서 '아내+아들' 최초 공개
'음주운전 3번' 길, 3년 만에 복귀 방송서 '아내+아들' 최초 공개

인사이트ChannelA '아이콘택트'


[인사이트] 김세연 기자 = 음주운전 논란 이후 3년 만에 가수 길이 방송에 복귀했다.


길은 방송에서 아내와 아들이 있다는 놀라운 고백부터 장모님에게 사위로 인정받기 위해 용기를 냈다고 밝혔다.


지난 27일 채널A '아이콘택트'에서는 음주운전으로 활동을 중단한 뒤, 3년 만에 모습을 드러낸 길이 눈맞춤방에 등장했다.


길은 2017년 자숙의 기간을 가졌고 방송에 나와 "일단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려야할 것 같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인사이트ChannelA '아이콘택트'


이어 "나와 내 음악을 사랑해주신 많은 분에게 너무 실망감을 주게 돼 정말 죄송하다"며 지난날의 잘못에 대해 사죄의 뜻을 밝혔다.


이후 등장한 한 중년 여성은 "우리 딸이 3년간 실종이 됐다. 집에서 은둔 생활을 하고 노출을 할 수가 없다. 사위가 예쁘겠나. 안 예쁘다"며 말문을 열었다.


장모님 속을 태운 사위는 바로 가수 길. 길의 등장에 MC 강호동, 이상민, 하하는 입을 다물지 못했다. 이상민은 "이게 말이 되냐? 지금 소름이 끼친다"는 반응을 보였다.


장모님은 당시를 회상하며 "자기가 저지른 일인데 어쩌겠나. 자업자득이다. 딸에게 헤어졌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그런데 그땐 이미 뱃속에 우리 손자가 있었다"며 착찹한 심경을 전했다.


인사이트ChannelA '아이콘택트'


길은 "3년 동안 나에 대한 여러 가지 소문이 있었는데 3년 전에 언약식을 하고, 2년 전에 아들이 생겼다. 주위에 아는 분들이 지금도 많지 않다"고 고백했다.


길은 "앞으로 연예인 길이 아니라 어머니의 사위 길성준으로서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며 "어머니 저를 사위로 받아주시겠습니까"라고 진심을 건넸지만, 장모님은 "아직은 아닌 것 같다. 결혼식을 올리고 나면 그때 받아들일 것 같다. 지금은 아니다"라며 눈맞춤방을 돌아서 나갔다.


한편, 길은 2004년과 2014년 음주단속에 걸려 벌금형을 선고 받아 실망감을 안겼다.


이어 2017년 6월 28일 서울 남산3호터널 입구에서 자신의 차를 세워두고 잠을 자다가 또 다시 경찰의 음주단속에 적발 돼 사과의 뜻을 전한 바 있다.


Naver TV ChannelA '아이콘택트'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