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반려동물 털 날림·배변 냄새에 지친 당신에게 '고수'들이 전하는 똑똑한 공기 관리 꿀팁
PRESENTED BY LG전자
반려동물 털 날림·배변 냄새에 지친 당신에게 '고수'들이 전하는 똑똑한 공기 관리 꿀팁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집안 어디를 가든 쫄래쫄래 뒤를 따라오는 강아지.


텔레비전을 볼 때도 보디가드마냥 옆에 꼭 붙어 있고, 외출 후 집으로 들어오면 가장 먼저 반겨주는 기특한 녀석이다.


애교쟁이 강아지 덕분에 반려인들은 웃음 가득한 하루하루를 보낸다.


인사이트LG전자


우리 집 반려동물이 너무 사랑스럽지만, 피할 수 있는 고민거리가 있으니 바로 털 날림과 냄새다.


더욱이 수십 마리의 동물들이 드나드는 동물병원이나 애견카페, 애견 유치원 등은 실내 공기 질 유지와 냄새 관리가 더욱 중요하다.


이에 효과적인 아이템이 있어 소개한다. '펫 모드'가 있어 기존 공기청정기 대비 흡입능력이 35% 더 강하고¹, '광촉매 필터'로 탈취도 55% 더 강력한²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펫'이다.


공기청정기를 설치하고 털 날림·냄새 고민을 한 번에 해결한 3인의 이야기를 직접 들어보자.


인사이트LG전자


숲과 정원을 모티브로 사람과 반려견이 공존하는 공간을 조성한 '피터펫카페'는 오픈 이후 반려견 특유의 냄새나 흩날리는 털 등이 고민거리였다.


피터펫카페 이재호 대표는 "반려견에 특화된 공기청정기가 있는 것만으로도 손님들에게 청결한 곳이라는 안도감을 줄 수 있다"고 효과를 밝혔다.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펫'은 회색 바탕의 깔끔한 원통형 디자인으로 어디에 둬도 카페 분위기와 잘 어울린다.


인사이트LG전자


예방접종이 필요한 어린 반려동물부터 치료를 위한 반려견과 반려묘가 수시로 드나드는 동물병원에서 철저한 위생 관리는 최우선 순위다.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펫'은 어디에 둬도 360˚ 모든 방향에서 먼지를 흡입해 대기실뿐만 아니라 밀폐된 공간인 수술실에서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가나 24시 동물병원 강명묵 부장은 "설치 전후로 확실히 냄새가 줄어든 것을 느낄 수 있고 필터 청소도 간편해 만족스럽다"고 전했다.


인사이트LG전자


강아지 호텔과 데이케어를 맡는 '펫그라운드'에도 깨끗한 공기를 책임질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펫'이 있다.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펫'은 사람과 마찬가지로 미세먼지에 취약한 강아지를 위해 알레르기 원인물질은 물론, 0.01㎛ 극초 미세먼지까지 99.99% 이상 제거할 수 있다.


또 '펫 모드' 버튼을 누르면 반려동물 털이 많은 하단 집중 청정으로 많은 털을 잡아주며 반려동물 배변 냄새를 강력하게 탈취하는 '광촉매 필터'가 장착돼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LG전자


소리에 예민한 강아지들을 위해 소음이 크지 않고, 커버 분리가 쉬운 부착형 극세 필터는 교체가 편리해 공기청정기 관리에 대한 부담을 덜어준다.


실시간으로 공기 상태를 알려주는 공기청정기 센서 덕분에 공기가 나쁜 날에는 청소에 더욱 신경 쓸 수 있어 강아지들의 공간을 더 깨끗하고 청정하게 관리할 수 있다.


인사이트LG전자


펫그라운드 이유미 대표는 "해당 제품을 써보고 난 뒤 확실한 차이를 느낄 수 있었다. 보호자들이 먼저 알아보고 소문내주는 덕분에 반려동물 서비스 업주들에겐 꼭 추천한다"고 말했다.


만약 반려동물의 털 날림과 냄새로 고민이 크다면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펫'을 사용해보는 게 어떨까.


고수 3인이 직접 써보고 강력히 추천한 만큼 효과는 믿어봐도 좋겠다.


¹ '펫모드' 35% 더 강한 바람    

  - 자사 실험치, 오토모드대비 펫모드 사용 시 하단부 제거 성능 비교    

  - 시험모델 : AS309DNP / 펫모드(대조군 : AS309DWA / 오토모드) 

² 초강력탈취 55% 더 강한 탈취   

  - 시험모델 : AS190DNPA / 터보모드(대조군 : AS199DWA / 터보모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