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버억'으로 빵뜨고 '69평 아파트'로 이사간 115만 유튜버 킹기훈
'버억'으로 빵뜨고 '69평 아파트'로 이사간 115만 유튜버 킹기훈

인사이트YouTube '사나이 김기훈'


[인사이트] 권태훈 기자 = 인기 아프리카 BJ이자 구독자 115만 명을 보유한 유명 유튜브 크리에이터 김기훈이 새로운 아파트로 이사했다.


지난 25일 김기훈의 유튜브 채널 '사나이 김기훈'에는 "69평 아파트 새집 공개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짧은 영상 한 편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김기훈은 팬들에게 새로 이사한 아파트 내부를 소개했다.


아파트에서 처음 살아 본다는 김기훈은 신발장부터, 게스트룸, 방송실, 거실, 안방 등 내부 구조를 상세하게 설명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사나이 김기훈'


김기훈은 "집 겸 스튜디오로 사용하고 싶었다. 아파트 처음 살아본다"라며 어린아이처럼 해맑은 미소를 지어 보였다.


또 김기훈은 "거실이 진짜 넓은데 화면에 잘 안 보인다. 사실은 굉장히 넓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마지막으로 안방과 아내의 드레스룸을 공개한 김기훈은 "이제부터 시작이다. 화이팅하겠다"라며 팬들에게 응원을 당부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사나이 김기훈'


김기훈은 보증금 5,000만 원에 월세 230만 원으로 해당 집에서 거주하고 있다.


한편, 인천에서 대구로 보금자리를 옮긴 김기훈은 구독자 115만 명 이상을 보유한 유명 유튜브 크리에이터다.


지난 2015년 유튜브를 시작한 김기훈은 하나의 콘텐츠에 국한되지 않고 인터뷰, ASMR 먹방 등 다양한 콘셉트를 시도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 유행어 '버억'과 커플 영상으로 큰 인기를 모으면서 지난해 9월 구독자 100만 명을 달성해 '골드 버튼'을 받았다. 보통 100만 명 이상의 구독자를 보유하면 매달 1억원 정도 수익을 올리는 것으로 알려졌다.


어린 시절 영세민으로 나라의 지원을 받고 살았다고 밝혔을 만큼 어려웠던 김기훈이 자수성가해 많은 이들이 축하 박수를 보내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사나이 김기훈'


인사이트Instagram 'monkey.d.kihoon'


YouTube '사나이 김기훈'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