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심쿵주의♥"…꼬물꼬물 '댕댕이' 유치원의 '지구뿌셔' 낮잠시간
"심쿵주의♥"…꼬물꼬물 '댕댕이' 유치원의 '지구뿌셔' 낮잠시간

인사이트퍼피스프링 공식 블로그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한 애견 유치원에서 낮잠을 자는 아이들의 사진이 누리꾼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유는 꿈나라를 여행하는 아이들이 바로 귀여움을 뿜어내는 '댕댕이'들이기 때문.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한 애견 유치원에서 낮잠 자는 강아지들 사진이 인기를 끌고 있다.


사진 속 강아지들은 경기도 일산에 위치한 반려견 유치원 '퍼피스프링'에 다니는 녀석들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퍼피스프링 공식 블로그


해당 유치원에서 강아지들은 매일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클래식 음악을 들으며 행복한 낮잠 시간을 갖는다.


옹기종기 모여 누운 강아지들 가운데 개구쟁이처럼 똘망똘망 뜬 눈동자가 보이는 아이들도 보인다.


대부분의 강아지는 포근한 조명과 부드러운 침구의 매력에 빠져버린듯 이불 속에 들어가 나올 생각이 없다.


그러나 예외는 있기 마련. 각각 편한 자세로 낮잠을 자는 강아지 중 답답했던 것인지 이불과 깔개를 걷어찬 채 잠든 아이도 있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퍼피스프링 공식 블로그


강아지들은 푹신푹신한 베개에 턱을 대고 엎드려 있는가 하면 옆으로 누워 편안한 숙면에 취하기도 한다.


부드러운 침구 위에 머리를 대고 누워 자는 아이들이 모여 있는 공간은 애견인들에게 더 없는 파라다이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어떻게 저럴 수 있냐 너무 귀여워", "자는 모습이 그냥 천사다" 등 강아지의 귀여움을 찬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퍼피스프링 공식 블로그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