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우한 폐렴' 국내 확진환자 두 번째 발생
'우한 폐렴' 국내 확진환자 두 번째 발생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world of buzz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중국 우한(武漢)시에서 유행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환자가 국내에서 두 번째로 확인됐다.


24일 질병관리본부는 신종 폐렴 두 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두 번째 환자는 55세 한국인 남성이다.


그는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근무하던 중 지난 10일부터 시작된 목감기 증상으로 19일 현지 의료기관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후 우한에서 출발해 상하이를 경유해서 22일 저녁 김포공항을 통해 귀국하던 중 검역 과정에서 발열과 인후통이 확인됐다.


질본은 "심층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라며 "최대한 빨리 조사 결과를 안내하겠다"고 전했다.


이로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국내 감염 확진자는 2명으로 늘었다.


한편 국내 첫 우한 폐렴 확진자는 35세 중국인 여성이며, 현재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이 있는 인천의료원에서 격리치료 중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