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세뱃돈 탈탈 털어서라도 '플렉스'하고 싶은 스웨그 폭발 명품 운동화 4
세뱃돈 탈탈 털어서라도 '플렉스'하고 싶은 스웨그 폭발 명품 운동화 4

인사이트Instagram 'vilinhavqdo'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패션의 완성은 무엇이라고 생각하는가. '패완얼', 얼굴이라는 말도 있고 가방, 쥬얼리 등 다양한 아이템을 생각할 것이다.


그중에서도 신발은 패션의 완성에 아주 큰 역할을 한다.


아무리 잘 차려입어도 슬리퍼를 신었다고 생각해보면 이해하기 쉬울 것이다.


이렇게 복장에 따라 어떤 신발을 매치하느냐는 클래식, 캐주얼 등 완전히 다른 분위기를 선사한다.


이번 설 연휴가 지난 뒤 용돈을 탈탈 털어서라도 명품 운동화에 '플렉스' 해보고 싶다면 꼭 이 기사를 주목하자.


가격을 들으면 입이 떡 벌어지지만 하나쯤은 꼭 갖고 싶은 명품 운동화 4가지를 모아봤다.


버버리 빈티지 체크 코튼 로우탑 스니커즈 앤티크옐로우


인사이트Instagram 'europe_gogo'


인사이트Instagram 'thesolewomens'


흰색 운동화 위에 버버리를 대표하는 격자형 타탄무늬가 새겨진 운동화다.


발을 감싸는 신발의 발등 부분엔 흰색 찍찍이가 있어 편안한 착화감을 자랑하는 제품이다.


신발 하나만 신어도 고급스럽고 꾸민 듯 안 꾸민듯한 화려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해당 제품은 약 75만 원 수준에 판매되고 있다.


지방시 어반스트리드 밴딩 로고 스니커즈


인사이트Instagram '_clothing_hub'


인사이트Instagram 'girllovebrand'


깔끔한 흰색 디자인의 스니커즈에 브랜드 지방시 상표가 콕 박힌 운동화다.


이름에서도 드러나듯이 해당 신발의 특이점은 발등을 감싸는 '밴딩'에 있다.


발이 움직일 때마다 양말 같은 착용감으로 발등을 감싸줘 착용감도 우수하다.


해당 제품은 현재 매장에서 약 59만 원 수준에 판매되고 있다.


프라다 로고 니트 스니커즈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coy_store_'


발목을 부드럽게 감싸줘 깔끔하면서도 유니크한 매력을 동시에 발산하는 운동화다.


올 화이트 색상과 둥그런 앞코 위로 콕 새겨진 프라다 로고가 매력 포인트다.


무게가 가볍기도 하고 발을 포근하게 감싸줘 오래 걸어도 피로함이 전혀 없는 제품이다.


해당 제품은 약 64만 원대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루이비통 프론트로우 스니커즈


인사이트Instagram 'hollyannaeree'


인사이트Instagram 'brechoclosetdeluxo'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디자인의 이 운동화는 테니스화에서 영감을 받아 만들어진 제품이다.


운동화는 깔끔한 바디에 루이비통을 상징하는 스트랩이 더해졌다. 스트랩은 아주 작은 골드 스터드들로 뒤덮여 영롱함을 더했다.


천연 송아지 가죽으로 만들어 푹신하고 부드러운 착화감을 자랑하는 운동화다.


해당 상품은 루이비통 공식 스토어에서 99만 원에 판매 중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