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아이즈원, 다음달부터 '공식 활동' 재개하며 팬 곁으로 돌아온다
아이즈원, 다음달부터 '공식 활동' 재개하며 팬 곁으로 돌아온다

인사이트Twitter 'official_izone'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조작 논란으로 활동을 중단했던 걸그룹 아이즈원이 돌아온다.


23일 Mnet은 아이즈원이 2월 중 활동을 재개한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Mnet 측은 공식 입장을 통해 "Mnet과 아이즈원 멤버들의 소속사는 아이즈원 활동 정상화를 원하는 멤버들의 바램과 팬 여러분들의 의견 등을 존중해 활동을 재개하기로 결정했음을 알려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아이즈원은 오는 2월 중 활동을 재개할 예정이며, 구체적인 일정 등은 빠른 시일 내에 알려드리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인사이트Twitter 'official_izone'


그러면서 Mnet 측은 그동안 아무 잘못 없이 심적 고통을 받았던 아이즈원 멤버들이 향후 팬들과 소중한 시간을 함께 할 수 있도록 따뜻하게 응원해달라는 당부의 말도 덧붙였다.


앞서 아이즈원은 지난해 11월 컴백을 목표로 열심히 새 앨범 준비에 몰두했다.


하지만 Mnet '프로듀스' 시리즈 조작 파문이 불거지면서 컴백을 잠정 연기했다.


곧바로 '프로듀스101' 시리즈를 연출한 안준영 PD가 투표 조작을 시인하면서 아이즈원은 모든 활동을 중단해야 했다.


공식 활동을 재개하는 아이즈원이 어떤 모습으로 팬들 곁에 돌아올지 많은 이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인사이트오프더레코즈


다음은 Mnet의 공식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엠넷에서 알려드립니다.


그동안 아이즈원의 활동 재개 여부에 대해 관심 갖고 기다려주신 팬분들에게 우선 감사의 말씀드립니다.


엠넷과 아이즈원 멤버들의 소속사는 아이즈원 활동 정상화를 원하는 멤버들의 바램과 팬 여러분들의 의견 등을 존중해 활동을 재개하기로 결정했음을 알려드립니다.


아이즈원은 오는 2월 중 활동을 재개할 예정이며, 구체적인 일정 등은 빠른 시일 내에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그동안 아무 잘못 없이 심적 고통을 받았던 아이즈원 멤버들이 향후 팬들과 소중한 시간을 함께 할 수 있도록 따뜻하게 응원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이번 사태는 데뷔한 아티스트들이나 연습생 그리고 소속사의 잘못이 아니기에 더 이상 상처 입는 일이 없도록 보듬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