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시청자들이 '돼지'라고 하자 "칼로 찔러 버린다"라고 말한 트위치 스트리머 공혁준
시청자들이 '돼지'라고 하자 "칼로 찔러 버린다"라고 말한 트위치 스트리머 공혁준

인사이트Twitch '공혁준'


[인사이트] 김남하 기자 = 트위치 유명 스트리머 '공혁준'이 자신의 방송을 보는 시청자들에게 한 말이 논란이다.


공혁준은 일부 시청자들이 채팅으로 자신의 심기를 건들자 흥분해 "칼로 찔러버리겠다", "죽여버리겠다" 등의 발언을 했다.


"정신병자 새X들"이라면서 정신 질환자 비하까지 서슴지 않았다. 


지난 17일 공혁준은 트위치 라이브 방송을 켜고 리그오브레전드(롤) 콘텐츠를 진행했다.


이날 공혁준은 방송을 한창 진행하던 중 "요즘 다이어트를 하고 있다"며 닭가슴살을 먹었다.


인사이트Twitch '공혁준'


이전까지는 방송 분위기도 나쁘지 않았다. 공혁준도 시청자들과 실시간으로 소통을 진행하며 즐겁게 방송을 진행하고 있었다.


그런데 공혁준이 포장된 닭가슴살을 뜯어 입에 넣는 순간 시청자들은 그를 놀리고 비하하기 시작했다.


채팅창에는 "돼지야 또 처먹냐", "그거 먹고 퍽이나 살이 빠지겠다" 등의 채팅이 계속해서 올라왔다.


평소에 시청자들에게 외모나 게임 플레이 관련해 비판과 욕설을 들어도 오히려 콘텐츠의 소재로 썼던 공혁준이었지만 이날은 참을 수 없었던 모양이다.


처음엔 "여러분 저 아침도 안 먹었고 닭가슴살 조금 먹었어요"라며 장난스레 받아치던 공혁준은 시청자들의 비난 채팅이 계속 올라오자 결국 분노를 참지 못했다.


인사이트Twitch '공혁준'


공혁준은 "그럼 뭐 자장면이라도 시켜 먹을까. 내 입에 뭐만 들어가면 개지X들이냐", "다 칼로 찔러버릴까. 정신병자 새X들" 등의 말을 쏟아냈다.


시청자들이 정신병 환자를 비하하는 것 아니냐고 따져 묻자 공혁준은 "뭐만 하면 비하냐 개X끼들"이라며 재차 욕을 퍼부었다.


그렇게 잠깐 동안 흥분한 모습을 보였던 공혁준은 화를 주체하지 못한 태도를 보이더니 잠시 후 감정을 추스른 듯 "미안합니다. 순간 감정이 앞섰던 것 같습니다"며 사과했다.


그렇게 상황은 끝났지만 이후 해당 방송은 온라인상에 퍼지며 논란을 이끌어냈다.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먼저 아무 이유 없이 공혁준을 비난하고 비하한 시청자들이 문제였다는 반응과, 공혁준의 대처가 안일했고 욕설의 수위 또한 지나치게 셌다는 목소리가 상충하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