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내일(18일) 전국 최저 -8도까지 떨어지며 얼굴 찢어질 듯한 강추위 시작된다
내일(18일) 전국 최저 -8도까지 떨어지며 얼굴 찢어질 듯한 강추위 시작된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최동수 기자 = 토요일인 내일(18일)은 전국이 꽁꽁 얼어붙을 것으로 보인다.


전국 대부분이 영하권 추위가 계속되면서 일교차도 클 전망이다.


17일 민간기상업체 케이웨더는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대체로 맑고 가끔 구름이 많을 것으로 예측했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8도에서 3도, 낮 최고기온은 4도에서 10도 사이에 머물며 전국 대부분이 영하권의 추위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5도, 인천 -3도, 춘천 -3도, 강릉 3도, 대전 -4도, 대구 -2도, 부산 2도, 전주 -4도, 광주 -3도, 제주 5도 등이다.


또한 낮 최고기온은 서울 6도, 인천 4도, 춘천 5도, 강릉 7도, 대전 7도, 대구 7도, 부산 10도, 전주 7도, 광주 8도, 제주 8도로 예측된다.


대기질은 양호할 전망이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서울, 경기, 강원 영서, 충청, 전북, 경북의 미세먼지 예보등급이 '나쁨', 그 밖의 전국은 '보통'으로 예상된다.


건조 특보가 발효 중인 강원 영동과 경상 해안, 일부 경상내륙에서는 대기가 매우 건조할 것으로 보여 산불 등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유의해야 한다.


한편, 바다의 물결은 서해상에서 최고 1.5m, 남해상에서 최고 2.5m, 동해상에서 최고 3m까지 일 전망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MBC '역도요정 김복주'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