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성관계 20번 하면 드라마 출연시켜준다"는 스폰 제안 '녹취록'까지 폭로한 BJ 하율
"성관계 20번 하면 드라마 출연시켜준다"는 스폰 제안 '녹취록'까지 폭로한 BJ 하율

인사이트YouTube '하율이'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20만명에 가까운 구독자를 보유한 인기 BJ 하율이 스폰서 제의를 받았다고 폭로했다.


지난 10일 유튜브 채널 '하율이'에는 "[분노주의] 스폰서 제의를 받았습니다, 정말 이런 일 조심 또 조심하세요 여러분"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해당 영상에는 하율에게 연예계 스폰을 제의하는 관계자 A씨가 보낸 인스타그램 DM과 녹취록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A씨는 본인 신분과 소속을 정확히 밝히지 않고 하율에게 DM 메시지로 접근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하율이'


처음에 그는 "드라마 출연 제의로 연락했다. 간단히 메시지로 전달할 내용은 아니다"라며 "드라마는 MBC인데 흔한 제의가 아니어서 그러니 이해해달라"고 말했다.


또한 그는 페이스북 메시지와 통화로 스폰서 제의를 계속 이어갔다.


그는 "재작년에 개봉한 'XXXXX'이라는 영화 감독님이 원래 PD인데 그분이 하시는 드라마에 조연으로 스폰서 제의를 드리는 것"이라고 말했다.


하율이 '스폰'에 대해 제대로 이해하지 못하자, 그는 "조건을 걸고 서포트를 해주는 거다"라고 설명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하율이'


특히 "대기업 스폰과 관련된 건데 거의 한 번에 톱스타로 갈 수 있는 정도의 제의"라고 강조했다.


A씨는 하율에게 스폰서 계약을 맺으면 오는 8월부터 스폰서와 만남을 가지고 2022년 상반기에 방송될 드라마 조연으로 출연하게 된다고 주장했다.


하율이 계속 구체적으로 묻자, 결국 관계자는 15~20번의 잠자리 만남이라고 밝혔다.


그는 구체적인 드라마 이름과 배역에 대해서는 밝힐 수 없다면서도 이 제안이 '로또'급 기회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62yulii'


위와 같은 내용을 모두 공개하면서 하율은 "이건 진짜 말이 안 된다"라며 "이건 연예계 데뷔가 간절한 사람들의 꿈을 짓밟는 것"이라며 비판했다.


이어 "이번일 관련하여서는 한국연예매니지먼트협회 상벌조정위원회 신문고를 통해서 신고하도록 하겠다"고 강경히 대응할 것을 예고했다.


한편 스폰서 제의를 한 A씨는 이후 SNS 계정을 모두 비활성화했다.


YouTube '하율이'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