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이민호X김고은X우도환"···'비주얼 맛집'이라고 벌써부터 난리 난 김은숙 작가의 새 로코 '더 킹'
"이민호X김고은X우도환"···'비주얼 맛집'이라고 벌써부터 난리 난 김은숙 작가의 새 로코 '더 킹'
입력 2020.01.14 11:22

인사이트사진 제공 = 데이즈드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2020년 안방극장의 절대적인 기대작이 있다. 바로 '더 킹 : 영원의 군주'다.


SBS '더 킹 : 영원의 군주'(이하 더 킹)는 2020년 방송 예정으로 아직 명확한 방영 시점이 명확히 공개되지 않았다.


하지만 드라마 출연진은 물론, 극본만 썼다 하면 대박 나는 김은숙 드라마작가의 합작품으로 눈길을 모으고 있다.


'더 킹'은 악마에 맞서 차원의 문을 닫으려는 황제와 누군가의 삶·사람·사랑을 지키려는 형사의 공조를 그린 로맨스 작품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마리끌레르


'더 킹'이 관심을 불러모으는 중요 요인 중 하나는 김은숙 작가다. 앞서 김은숙 작가는 수많은 히트작을 내놓으며 이름값을 올렸다.


그는 과거 '미스터 선샤인', '도깨비', '태양의 후예', '상속자들', '시크릿 가든' 등의 명작을 다수 집필하며 안방극장에 잊을 수 없는 감흥을 선사했다.


김은숙 작가 못지않게 작품의 귀추를 기울이게 하는 것은 바로 초호화 배우진이다.


황제 이곤 역에는 비주얼과 연기력 모두 갖춘 배우 이민호가 등장해 열연을 펼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엘르


대세로 떠오는 우도환 배우도 출연한다. 그는 이곤의 동생 조영이자 평범한 사회복무요원 조은섭으로 1인 2역을 소화한다.


과거 김은숙 작가와 호흡을 맞춘 바 있는 김고은 역시 등장한다. 매력 넘치는 외모를 소유한 김고은은 형사 정태을이자 범죄자 루나로 1인 2역을 맡아 극을 이끈다.


배우진부터 작가진까지, 내로라하는 이들의 조합이 과연 2020년 안방극장을 얼마나 뜨겁게 달굴지 기대가 쏠린다.


한편 이들의 만남을 즐길 수 있는 SBS '더 킹 : 영원의 군주'는 올해 상반기 방영 예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엘르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