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BJ 봉준, 헤어진 전전 여친 채보미에게 청혼 승낙 받아 드디어 올해 결혼한다
BJ 봉준, 헤어진 전전 여친 채보미에게 청혼 승낙 받아 드디어 올해 결혼한다

인사이트YouTube '(MUTUBE)와꾸대장봉준'


[인사이트] 전형주 기자 = 아프리카TV가 이어준 봉준-채보미 커플이 드디어 결혼한다. 봉준의 프러포즈를 채보미가 받아줬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봉준이 끈질기게 채보미를 따라다닌 지 반년여만이다.


지난 11일 BJ 봉준은 아프리카TV 생방송을 진행하다 채보미와의 결혼을 공식화했다.


그는 이날 "긴히 말씀드릴 게 있다. 2020년 들어서는 좋은 소식만 전해드리는 것 같다"며 "보미가 프러포즈를 받아줬다. 저도 장가를 가게 됐다"고 밝혔다.


인사이트YouTube '경민이TV [BOMTUBE]'


이날 봉준에 따르면 둘은 올해 안에 웨딩 마치를 올릴 계획이다. 서른 살 전까지 꼭 결혼하겠다는 채보미의 의지가 크게 작용했다고 한다.


1992년생인 채보미는 올해 만 27살이다. 그러나 세는 나이가 29살이라 올해까지는 무조건 결혼할 생각인 것으로 알려졌다.


봉준은 "조만간 양가 부모님과 만나 일정을 조율할 것"이라며 "앞으로는 본격 결혼을 준비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아프리카TV '와꾸대장봉준'


봉준과 채보미는 방송을 통해 이어진 BJ 커플이다. 한차례 헤어졌다 지난해 중순 재결합해 풋풋한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


그간 봉준은 여러 차례 채보미에게 프러포즈했지만, 번번이 거절당하기도 했다. 그러나 지난해 12월 열린 아프리카TV BJ 대상에서도 채보미를 언급하는 등 그의 진심은 결국 빛을 발했다.


봉준이 채보미에게 프러포즈하는 영상은 12일 오후 유튜브 등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인사이트YouTube '채보미[BOMITUBE]'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