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여자친구 폭행해 체포됐다가 풀려나자마자 찾아가 흉기로 찌른 남자
여자친구 폭행해 체포됐다가 풀려나자마자 찾아가 흉기로 찌른 남자
입력 2019.12.10 21:35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gesBank


[뉴스1] 정진욱 기자 = 자신을 안 만나준다는 이유로 여자친구에게 흉기를 휘두른 3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이 여성은 어깨가 다쳐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A씨(39)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A씨는 2일 오후 8시 45분께 인천시 서구 석남동의 한 거리에서 여자친구 B씨(44)를 흉기로 찌른 뒤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A씨는 지난해 B씨를 때려 구속됐다가 집행유예 선고를 받고 석방된 뒤 또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탐문 수사 끝에 지난 9일 인천시 서구 검암동의 한 빌라에서 A씨를 체포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구치소 수감 당시 B씨가 다른 남성을 만났고, 출소 후에도 자신을 만나지 않아 살해하려 했다"며 혐의를 인정했다.


경찰은 A씨에 대한 조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gesBank

친구들이 많이 본 기사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