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유한양행' 봉사단 역량교육으로 다채로운 '재능 봉사' 나서
'유한양행' 봉사단 역량교육으로 다채로운 '재능 봉사' 나서
입력 2019.10.28 18:50

인사이트사진 제공 = 유한양행


[인사이트] 황혜연 기자 = 유한양행이 작년부터 봉사자 역량강화 및 재능 교육을 실시하며 봉사의 질을 높이고, 나눔 활동의 다양화등 다양한 변화를 보이고 있다.


보육원 아이들과 놀아주는 '노라조' 봉사단과 함께 임직원 대상 '베이비 마사지 강의'를 듣고 봉사활동에 나선 것을 시작으로 '빛그림' 사진봉사단의 사진 교육, '노라조' 봉사단의 풍선아트 수업 등 각 특성에 맞는 다양한 맞춤형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 10월 22일에는 점심시간을 활용해 유한양행 본사에서 풍선아트 수업이 진행됐다. 봉사단뿐만 아니라 평소 유아 놀이에 관심이 많은 직원 25명이 참석했으며, 다양한 풍선아트 작품들을 만들며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이날 강의는 한국풍선문화협회장 송동명 강사가 진행했으며, 1시간이라는 짧은 시간이었지만 아이들이 좋아하는 칼, 왕관, 꽃, 백조 등 다양한 작품을 선보였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유한양행


노라조 봉사단은 이날 배운 풍선아트를 봉사처인 청운보육원을 방문해 아이들에게 만들어주며 즐거운 시간을 보낼 계획이다. 또한 오는 11월에는 유기견 봉사단 '댕댕이'와 함께 반려견 행동학 특강도 준비 중이라고 한다.


이처럼 유한양행은 다양한 봉사단의 니즈에 맞는 맞춤형 역량 강화 교육을 통해 봉사단 활동의 다양성을 확보하고, 수혜자들에게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고 있다.


현재 유한양행에는 자발적으로 모인 본사, 연구소, 공장, 지점 등 27개 임직원 봉사단 477명이 지역사회에서 다양한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