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문재인 대통령 "나만큼 국민들로부터 사랑받은 정치인 없을 것"
문재인 대통령 "나만큼 국민들로부터 사랑받은 정치인 없을 것"
입력 2019.10.26 21:58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 녹지원에서 출입 기자단 간담회를 가졌다.


25일 간담회 모두 발언에서 문 대통령은 "우리가 진실을 균형 있게 알리고 있나 하는 스스로의 성찰이나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날 문 대통령은 "우리 정부가 출범할 때 천명했듯이 좀 더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어나가는 역사적 과업에 있어 언론인 여러분들이 끝까지 동반자가 되어주길 부탁드린다"고 했다.


이어 "요즘 여러모로 어렵습니다만, 저만큼 국민들로부터 사랑을 많이 받은 정치인이 잘 없을 것이라 생각한다"며 "전 그것이 전적으로 기자님 덕분이라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뉴스1


이어 기자들에게 문재인 정부 성공을 위해 소중한 동반자 역할을 해주리라 생각한다고 전했다.


덧붙여 '반대를 위한 비판'이 아니라 성공을 위한, 애정을 위한 비판(을 통해), 힘을 낼 수 있게 하는 것도 기자들의 역할이라 생각한다는 의견을 전했다.


문 대통령은 "과거 청와대 출입 기자가 정치, 언론부에서는 가장 선망받는 자리였다. (그런데) 요즘은 일정이 힘에 차고, 해외 순방을 나가도 일정이 빡빡하기 때문에 힘들어 기피하는 3d 업종이 됐다고 들었다"며 미안하고 감사하다는 마음을 표하는 것도 잊지 않았다.


이날 행사에는 내외신 기자단 240여 명이 참석했다.


청와대에서는 노영민 비서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등 참모진이 자리를 빛냈다.


인사이트뉴스1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