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콜드플레이' 오는 11월 정규 앨범 'Everyday Life'로 돌아온다
'콜드플레이' 오는 11월 정규 앨범 'Everyday Life'로 돌아온다
입력 2019.10.25 19:02

인사이트사진 제공 = 워너뮤직코리아


[인사이트] 황비 기자 = 이 시대를 대표하는 세계적인 밴드 '콜드플레이'가 마침내 8번째 정규 앨범 'Everyday Life'로 돌아온다.


콜드플레이는 새 앨범 소식과 함께 첫 싱글 2곡 'Orphans', 'Arabesque'를 영국 시각 24일 오후 7시 30분, 전 세계 동시 발표했다. 한국 또한 그에 맞춰 오늘(25일) 새벽부터 국내 음원사이트에서 콜드플레이의 새로운 음악을 스트리밍 할 수 있다.


많은 사랑을 받은 전작 'A Head Full of Dreams' 이후 4년 만에 발표되는 새 앨범 'Everyday Life'는 'Sunrise'와 'Sunset'이라는 두 파트로 이뤄진 밴드 역사상 최초의 더블 앨범으로 총 러닝 타임은 53분이다.


이번 앨범 커버는 콜드플레이의 기타리스트인 '조니 버클랜드'의 증조부가 밴드 활동을 하던 1919년에 실제로 촬영된 빈티지 사진을 활용해 감동을 더했다. 콜드플레이의 8번째 정규 앨범은 오는 11월 22일에 발매될 예정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