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악플 늘자 '과거 직업' 슬그머니 공개한(?) '변호사 출신' 격투기 유튜버
악플 늘자 '과거 직업' 슬그머니 공개한(?) '변호사 출신' 격투기 유튜버
입력 2019.09.24 14:44

인사이트Instagram 'chador_mma'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격투기를 비롯해 각종 무술 기술을 분석하고 소개하는 유튜버가 있다.


그의 이름은 바로 '차도르'. 하루에 영상 한 편을 꼭 올려 많은 양이 업로드되는 만큼 차도르는 악플에 시달려 왔다.


특히 "영어 발음을 너무 굴린다", "영상에 쓸데없는 말이 너무 많다" 등의 비난이 끊임없이 제기됐다.


이런 가운데 최근 그가 자신의 과거 직업을 밝히며 특단의 조치(?)를 내렸다.


인사이트YouTube '차도르'


지난 23일 차도르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를 통해 자신의 과거 직업을 깜짝 발표했다.


그의 과거 정체는 바로 한국에서 가장 어렵다는 사법시험에 합격한 '변호사'였다.


차도르에 따르면 올해 중순까지 변호사로 일하다가 하고 싶은 일을 하기 위해 사표를 냈다. 이어 미디어 회사를 세운 뒤 해당 채널을 만들었다고 한다.


인사이트Instagram 'chador_mma'


문무(文武)를 겸비한 그의 스펙이 놀라움을 자아낸다.


실제로 그의 과거 직업을 알게 된 누리꾼들은 "(악플) 참다 참다 까불지 좀 마시란다", "과거에 잘못 적은 댓글 있으면 삭제하고 와야겠다", "유튜브 청정구역이 선포됐다" 등의 댓글을 달았다.


한편 차도르는 19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으며 국내 전체 스포츠 채널 중 랭킹 3위다.


인사이트Instagram 'chador_mma'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