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한화, '2019년 우수협력회사 시상식' 개최
한화, '2019년 우수협력회사 시상식' 개최
입력 2019.09.17 16:14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화


[인사이트] 김천 기자 = 한화는 지난 16일 더플라자에서 우수협력회사 대표들과 회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우수협력회사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시상식에서 한화는 협력회사 대표들에게 우수협력회사 인증패와 트로피를 전달하며 상생협력의 노력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화는 회사와 함께 노력해온 협력회사의 노고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2009년부터 품질, 납기 등이 우수한 협력업체를 선정해 매년 포상을 실시하고 있다.


한화는 우수협력회사로 선정된 협력회사에게 기술력 향상 및 생산혁신 아이디어 고취를 위한 해외 선진기업 벤치마킹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화


지난 2018년에는 중국 심천을 방문해 중국 강소기업의 노하우를 체험할 수 있는 연수를 진행한데 이어 올해는 독일 바스프사 등을 방문해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추고 있는 기업을 벤치마킹 할 수 있는 연수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협력회사 임직원도 '함께 멀리'라는 한화의 동반성장 철학을 공유할 수 있도록 한화이글스의 프로야구 경기를 관람할 수 있게 지원하고 있으며, 최우수협력사의 경우에는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해 안전마스크, 보호장갑, 보안경 등 안전보호구의 구매를 지원하고 있다.


이 밖에도 약 100여개의 우수협력회사를 대상으로 1년간 구매대금 전액을 현금결제 하는 등 다양한 혜택을 부여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화


이날 행사에서 최우수협력회사로 선정돼 우수사례를 발표한 지에프텍의 장병철 대표이사는 "'함께 멀리'라는 한화의 동반성장 철학을 바탕으로 우리들 협력회사도 한화와 함께 성장할 수 있었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앞으로도 한화와 함께하는 동반자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화는 동반성장과 상생협력의 기업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우수협력회사 시상제도를 포함해 상생펀드 운영, 협력회사 현금결제 비율 확대 등 다양한 활동들을 추진해오고 있다.


한화는 앞으로도 동반성장 활동을 내실화하는 동시에 다양한 협력회사 지원프로그램을 개발하여 협력회사와의 상생협력 관계를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